20세기 소년, 스크린을 향해 출발~!
씨네21 취재팀
쓰쓰미 유키히코

<내일의 기억>의 쓰쓰미 유키히코 감독이 우라사와 나오키의 인기 만화 <20세기 소년>을 영화로 다시 쓴다. <20세기 소년>은 영화화에 대한 기대는 물론, 그 연출을 누가 맡을 것인지 대해서도 말이 많았던 작품. 5월28일 발행된 만화 잡지 <빅코믹스피릿>에 우라사와와 쓰쓰미의 대담이 실리면서 연출자 확정 사실이 알려졌다. <20세기 소년>은 지구의 멸망을 막는 주인공과 그의 친구들의 이야기. 영화는 2008년 1편의 개봉을 목표로, 3부작으로 제작할 계획이다.

(글) 씨네21 취재팀

[관련기사]
기사등록 : 2007-06-04 08:00:00기사수정 : 2007-06-07 10:18:37
씨네21 (http://www.cine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키워드
쓰쓰미 유키히코

[영화세상] 많이본 기사
[파리] 파리에 비춘 비밀스러...

[제12회 부산영화제 추천작] ...

“한국인은 섹스 관심 최고, ...

곽경택 감독의 여전한 부산 ...

‘추석은 코믹 영화’ 공식 ...

[알고 봅시다] 한 뿌리 네 영화

MBC 뉴스데스크 새 앵커에 박...

[임수정] “<행복>은 내가 가...

30대 여성의 연애와 성 다룬 ...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장준...

[전체] 많이본 기사
박스오피스 순위
사랑

본 얼티메이텀

권순분여사 납치사건

상사부일체

즐거운 인생

[집계기간] 09.21~0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