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대 국회의원 선거

Focus News

  • facebook
  • twitter
2016.02.16(화)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인포그래픽
이슈
연재물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국회 외통위 '北 핵실험 규탄 결의안' 채택

"북, 핵개발 관련된 모든 계획 폐기…즉각적 성의있는 시정조치 취할 것"

등록: 2016-01-07 17:27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대화하는 나경원 위원장-윤병세 장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북한의 수소탄 핵실험 발표 등에 관한 긴급 현안보고를 위해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윤병세(오른쪽) 외교부 장관과 나경원 외통위원장이 대화하고 있다. 2016.01.07 박동욱 기자 fufus@focus.kr

(서울=포커스뉴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가 7일 '북한의 제4차 핵실험 규탄 및 핵폐기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외통위는 이날 오후 나경원 위원장의 제안으로 통과된 규탄 결의안에서 "북한이 우리나라와 국제 사회의 거듭된 우려와 경고를 무시하고 2016년 1월6일 제4차 핵실험을 강행한 것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이러한 도발행위 및 핵보유 시도는 남북관계는 물론 한반도와 동북아시아를 넘어 국제사회 전체의 평화와 안정에 대한 심각한 위협"이라고 밝혔다.

외통위는 "북한이 스스로 핵개발과 관련된 모든 계획을 폐기하는 등 즉각적이고 성의 있는 시정 조치를 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며 "북한의 무모한 행동은 국제사회의 외면과 압박만을 초래해 국제적 고립 심화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다음은 규탄결의안 전문.

1. 대한민국 국회는 북한의 제4차 핵실험 강행을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 및 동북아와 세계평화를 위협하는 심각한 도발행위로 규정하고 이를 강력히 규탄한다.

2. 대한민국 국회는 어떠한 경우에도 북한의 핵보유를 결코 용인하지 않을 것을 분명히 인식하고, 핵문제의 조속하고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라 핵물질 및 핵시설을 포함한 모든 핵프로그램을 폐기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3. 대한민국 국회는 대한민국 정부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확고한 안보태세를 수립할 것을 요구하며,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북한 핵문제의 근본적인 해결과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의 평화정착을 위해 핵문제를 포함한 남북 당국간 대화와 국제사회와의 공조체제를 기반으로 북한의 핵보유 시도에 대해 보다 강력하고 실효적인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한다

4. 대한민국 국회는 초당적 협력을 바탕으로 국회차원의 모든 대책을 강구하는 등 북핵문제의 근본적 해결 및 한반도의 안정과 평화 정착을 위해 국민적 힘과 지혜를 모으는데 앞장설 것을 천명한다.

김도형 기자 namu@focus.kr 변수연 인턴기자 tndusqus@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인기기사


포커스 4·13 HOT 코너를 가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