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그룹 타겟(TARGET), 오늘(24일) 정오 데뷔앨범 ‘Alive’ 발매

성별 선택하기
속도 선택하기

설정을 저장하시겠습니까?


일본에서의 무서운 상승세를 바탕으로 한국 가요계에 상륙한 7인조 보이그룹 타겟(TARGET)의 국내 데뷔앨범이 베일을 벗는다.

타겟(슬찬, G.I, 제스, 현, 로이, 바운, 우진)은 24일 오후 12시(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국내 시장을 겨냥한 첫 번째 미니앨범 ‘Alive’ 수록 음원들과 타이틀곡 ‘Awake’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타겟은 세계 최정상의 아이돌을 목표로 삼겠다는 멤버들의 의지가 담긴 그룹명으로, 대중의 마음을 겨냥해 최고의 퍼포먼스로 감동시키겠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앨범명 ‘Alive’는 적극적이고(Active), 마음이 넓으며(Large), 지성적이고(Intellectual), 활력 있고(Vivid), 진실된(Essential) 사람을 나타내는 말로, 타겟 멤버들을 표현하고 있다. 타겟의 열정과 정신이 살아있음(Alive)을 표현하는 의미 또한 담겨 있다.

타겟의 국내 무대 데뷔곡인 타이틀곡 ‘Awake’는 심플한 힙합 비트 위에 샘플링된 듯 연주된 오케스트라의 조화로 이뤄진 힙합 댄스곡으로, G.I와 우진이 작사에 참여해 그룹만의 색깔을 더욱 살렸다.

타겟은 이 노래를 통해 그동안 쌓아온 많은 공연 경험과 가창력 독특한 보이스의 조화로 신인답지 않은 과감하고 파격적인 퍼포먼스를 보여줄 계획이다.

타이틀곡 외에도 이번 앨범의 주제를 가장 잘 함축하고 있는 인트로곡 ‘Still’, 이별 상황을 피하고자 하는 심정을 경쾌하고 밝은 느낌의 댄스곡을 통해 역설적으로 표현한 ‘아픈건 미루자’, 스트레이트한 댄스 비트에 레트로풍의 신스가 어우러져 날카롭지 않고, 아날로그적인 감성을 자극하는 댄스곡 ‘Tempset’, 타이틀곡 ‘Awake’ 인스트루먼트 버전까지 총 다섯 트랙이 ‘Alive’에 수록됐다.

특히 국내 최고의 전문가들이 타겟을 위해 뭉쳐 눈길을 끈다. ‘히트곡 제조기’로 유명한 작곡팀 스윗튠(Sweetune)이 전체 프로듀싱에 참여했고, 그룹 워너원과 Mnet ‘프로듀스 101’의 퍼포먼스를 담당한 안무가 권재승이 역대급 안무 동선을, 감각적인 분위기 연출로 유명한 쟈니브로스의 이사강 감독이 뮤직비디오 메가폰을 잡아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지난해 일본에서 데뷔 프로모션 시작과 동시에 빠르게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며, 차세대 한류돌로 떠오르고 있는 타겟은 굉장히 이례적으로 제프(Zepp)투어에 먼저 나선 후 도쿄, 나고야, 삿포로, 오사카에서 국내 인기 아이돌들도 쉽지 않은 총 4일간 약 1만 5천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놀라운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를 바탕으로 인기 가수들만 초청받는다는 일본 ‘삿포로 눈축제 K-POP 페스티벌’에 정식 초청받아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2018년 ‘괴물 한류돌’ 보이그룹 타겟의 첫 번째 미니앨범 ‘Alive’는 24일 오후 12시(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으며, 이날 오후 7시부터는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국내 데뷔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앞서 쇼케이스 티켓 오픈 결과 예매 시작 1분 만에 전석 매진됐을 정도로, 타겟을 향한 팬들의 관심은 더욱 커지고 있다.

동아닷컴 이수현 기자 sh_lee00@donga.com

▶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 무료 인기만화 보기
▶ 지금 옆사람이 보고 있는 연예계 소식?


- Copyrights ⓒ 스포츠동아(http://sports.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모두에게 보여주고 싶은 기사라면?beta 이 기사를 메인으로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집계 기간 동안 추천을 많이 받은 기사는 네이버 메인 연예판에 노출됩니다. 비정상적인 추천기사는 제외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관련뉴스

관련뉴스더보기

본문 듣기를 종료하였습니다.